다윗과 예술 – 다윗은 성경에서 어떤 인물인가?

Saul and David rembrandt
다윗 예술 작품 – 사울 앞에서 하프켜는 다윗(렘브란트)

구약성경에는 87회, 신약성경에는 59회나 나오는 성경속 인물. 바로 다윗이다. 노래하는 사람 다윗, 수금의 명수 다윗, 시인 다윗, 양치기 소년 다윗, 전략가 다윗, 정치인 다윗, 통일을 이룩한 다윗, 믿음의 사람 다윗… 셀수 없이 많은 수식어가 붙는 성경속 인물. 역시 다윗이다. 다윗은 구약시대 뿐만 아니라, 신약시대에도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인물이기 때문에 성경 속에 자주 등장한다. 우리도 다윗과 관련된 성경 구절들을 쉽게 찾아 볼 수 있다.

 

다윗은 왜 이렇게 유명한 것일까?

그럼, 성경속에서 다윗이 이렇게 자주 나오는 이유는 무엇일까? 연약하면서도 강인함을 지녔고, 소년같이 맑고 투명한 모습 뒤에 적극적이며 열정적인 사람이었고, 하나님께 기름 부음을 받은 택한 사람이다. 다윗의 생애를 통해 예수님의 생애에 어떤 일들을 하실지 알 수 있는 예언적 인물이기도 하다. 그 중에서도 다윗은 용맹한 인물로 많이 기억되고 있다. 바로, 다윗과 골리앗의 싸움이 있었기 때문이다. 그래서 세계적 명장의 미술작품에는 다윗을 표현한 작품이 많이 있다.

 

다윗을 주제로 한 예술작품

구약성서 사무엘서 17장에 나오는 골리앗을 죽인 16세의 소년 다윗을 주로 주제로 한다. 다음에 다윗의 모습을 주제로 한 르네상스 시대의 최고의 예술가들의 조각품이 있다.

첫번째, <미켈란젤로의 다비드상>

미켈란젤로의 다비드| 다윗과 예술
다윗과 예술 | 이탈리아 Gallerie dell’Accademia 에 전시된 미켈란젤로의 다비드

미켈란젤로의 다비드는 물매돌을 어깨에 둘러메고 강렬한 눈빛으로 골리앗을 노려보고 있는 싸움 직전의 긴장된 순간으로 표현했다. 인류 역사상 가장 위대한 예술가 중 한 사람인 미켈란젤로가 5.17미터(17피트)의 거대한 다비드상을 완성한 것은 29세 때의 일이다. 정확히 말하면 그가 26세가 되던 1501년부터 1504년까지 3년에 걸쳐 다비드를 조각했다.

현재 피렌체의 아카데미아 미술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이 작품은 르네상스 미술뿐만 아니라 고금을 통틀어서 최고의 조각품이라는 평을 받는 걸작 중의 걸작이다. 미켈란젤로의 눈에는 왼손에는 물매, 오른손에는 물맷돌을 움켜진 용감한 다윗의 모습이 떠올랐을 것이다.

두번째, <도나텔로의 다윗 상>

다윗과 예술| 도나텔라의 "다윗"
다윗과 예술 | 도나텔로의 다윗상

다윗은 성경에서 양치는 목동이었다. 돌팔매로 이스라엘을 침공한 거인 골리앗을 물리쳐 이스라엘을 위험에서 구한 영웅으로 묘사됐다. 그래서 다윗은 신의 축복을 받은 전사로 부각되거나 국가가 위기에 처한 상황을 묘사할 때, 예술 작품의 주제로 자주 등장한다. 그런데 미켈란젤로와 똑같은 ‘다윗’을 조각했는데, 언뜻 봐도 많이 다르다.

두 작가의 다른 감성

특히 두 작품을 비교해 보면  도나텔로의 다윗상에는 골리앗을 물리칠 때 사용한 돌팔매가 보이지 않는다 미켈란젤로의 다비드 상에는 왼쪽 어깨에 돌이 선명하게 보인다. 또 다윗 조각상의 머리를 자세히 보면 ‘아마란스(amaranth)’라는 생소한 꽃으로 장식해놨다. 이 꽃은 영원히 시들지 않는 꽃으로, 그리스 시대부터 시민들이 영구히 기억해야 할 영웅들의 화관을 장식하던 꽃이다. 그리스인으로서 트로이전쟁의 영웅이었던 ‘아킬레우스’가 사망했을 때, 그리스 시민들은 그의 머리에 이 꽃으로 장식된 화관을 씌워줬다. 성경의 인물이었던 다윗시대에는 꽃으로 장식해서 머리에 올렸다는 이야기는 없다.

 

예술작품을 통해 본 기독교의 현지화

그런데 도나텔로가 이렇게 조각하게 된 것은 성경의 인물+그리스의 영웅의 모습을 혼합해서 피렌체 시민들의 원하는 바를 반영한 것으로 추정된다. 그 이유는 도나텔로가 작품을 수정한 대가로 수고비를 받았다는 기록이 남아 있다.

기독교 문화와 그리스의 문화가 접목되면서 문화 융성 시대였던 르네상스 시대의 다양한 예술작품속에 다윗상뿐만 아니라, 여러 성경속 인물들이 등장하게 된 것이다. 하지만 성경속 이야기를 100%순수하게 담아내지는 않았다는 것이 주목할 만한 사실중에 하나다.

세번째, <베르니니의 다윗상>

Bernini's David
다윗과 예술 | 베르니니의 다윗상

다윗과 골리앗의 싸움은 미술사에 가장 많이 등장하는 주제다. 이스라엘의 두 번째 왕 다윗은 음악가이자 시인이기도 했던 인물로 솔로몬의 아버지다. 양치기였던 어린 다윗은 전장의 형들에게 양식을 가져다주러 갔다가 사울과 블레셋의 전쟁을 목도한다. 골리앗은 놋투구와 갑옷, 쇠로 만든 창날로 무장하고 있었다.

 

하나님만을 의지한 다윗

누구도 감히 덤비지 못할 때 오로지 다윗만이 하나님을 의지하여 골리앗과 싸운다. 사울왕은 다윗에게 갑옷을 내주지만, 다윗은 몸을 제대로 움직일 수 없을 것이라며 갑옷을 거절한다. 다윗은 돌멩이 다섯 개를 골라 돌팔매질로 골리앗의 이마를 맞히고, 재빨리 골리앗의 칼을 빼어 목을 벤다. 다윗은 골리앗의 머리를 트로피처럼 들고 돌아온다. 미켈란젤로의 다윗은 골리앗에게 돌팔매질을 하기 직전의 긴장감을 드러내는 장면이라면 반면 베르니니의 다윗은 골리앗을 향해 돌팔매질을 하는 역동적인 순간을 담았다.

다윗을 예술작품으로 승화시킨 이유는 무엇인가?

다윗은 역동적인 삶을 살았으며,  불굴의지로 극복한 인물이며, 매순간마다 하나님을 의지한 인물이다. 다윗이 하나님을 얼마나 사랑했는지 알 수 있는 대표적인 예는 첫째, 우상숭배를 절대로 하지 않았다. 다윗은 이스라엘에서 우상숭배의 죄를 모두 일소함은 물론 평생 하나님께만 의지했다. 둘째, 다윗은 항상 기도와 감사드리는 일에 힘썼다. 모든 권력을 다 가진 왕의 자리에 올랐음에도 불구하고 교만하지 않고, 항상 하나님께 의지하는 왕이되려고 애썼다. 셋째, 남 유다와 북 이스라엘을 하나로 만든 통일 이스라엘 왕국을 이루었다. 소년 다윗이 블레셋 사람 거인 골리앗을 돌팔매로 무찔렀던 것은 바로, 하나님께만 의지했던 다윗의 모든 면을 보여주는 것이다. 그것이 바로, 다윗이 지금까지도 예술작품에 등장하며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사람으로 기억되는 가장 큰 이유이다.

 

다른 글 보기 : 

 

32 thoughts on “다윗과 예술작품

  1. 하나님께서는 모든 일에 하나님만 의지했던 다윗을 온 세상이 기억할 수 있도록 수많은 예술 작품 속 주인공으로 삼으셨네요. 그가 살아있을 당시의 삶도 이스라엘의 왕으로 살게 하셨지만 죽고 난 이후의 삶도 이토록 아름답게 기억되게 하시니 참으로 은혜를 많이 받은 인물인것 같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당신만을 의지했던 백성을 사랑하고 아끼시는 은혜가 천대에 이르신다는 깨달음도 얻게 되는 내용입니다. 저도 다윗과 같이 하나님 마음에 합한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 내가 성경 속 가장 좋아하는 인물 다윗. 오직 하나님만을 의지하는 모습이 예술적으로도 아름답게 표현된 것 같습니다.

  3. 모든 권력을 다 가진 왕의 자리에서도 매 순간마다 하나님을 의지했던 다윗,
    항상 기도와 감사드리는 일에 힘쓰면서 우상숭배는 절대로 하지 않았던 다윗,
    맑고 투명한 정신속에 적극적이고 열정적인 모습에 최고의 예술품으로 승화되어 전 세계인들에게 갈하지 않는 매력을 선사하는 다윗!
    그 다윗이 오늘날의 교회를 본다면 하나님 앞에 어떤 모습을 행할까?
    물매를 던저 타파하고 싶을 지금의 교회는 어디서부터 각성해야 하나
    교회가 세상을 구원하는것이 아니라 오히려 세상이 교회를 염려해야만 하는 현 시대
    영혼을 이익의 수단으로 여기며 예수님을 팔아 장사를 하는 오늘날 우상숭배의 교회에서
    영혼들을 구조해줄 진정한 선각자 다윗과 같은 믿음의 소유자는 어디서 찾을수 있을까

  4. 다윗의 모습을 상상해보면 열정적이며,거침없이 진취적인 모습이다. 그 이유가 바로 하나님만을 의지했기때문이라고 생각된다. 요즘같이 강팍한 세상에 힘들고 지칠수록 다윗처럼 하나님만을 의지한다면 우리는 다 이길수 있을것이다. 모두모두 하나님만 의지하여 홧팅 입니다.

  5. 다윗은 어려서부터 하나님을 어떻게 성겨야 하는지 알았던 사람 같아요. 겉으로만 섬기는 모습을 보였다면 하나님께서 다윗을 이스라엘의 왕으로 삼으셨을리 없고, 눈에 보이는 외모로 사람을 판단하는 이스라엘을 꾸짖으신 점을 봤을때 하나님은 사람의 마음, 즉 중심을 꿰뚫어보시는 분이 분명합니다.
    어린소년 다윗, 청년 다윗, 장성한 다윗이 왕위를 물려받아 두번째 이스라엘 왕이 된 후에도 그의 마음은 변함없이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자”라는 칭찬을 받았다니 부럽기만 합니다.
    다윗 스스로도 예술적인 능력이 뛰어난 사람으로서 시가를 지어 하나님께 찬송을 올렸고, 직접 악기를 연주했으며, 언약궤를 찾아올 때는 기쁨을 주체할 수 없어 춤을 추기까지 했죠.
    후대의 사람들이 다윗에게서 인간적인 매력을 느낄뿐 아니라, 하나님께 인정을 받은 하나님의 선지자였기에 예술적인 영감을 느끼는 게 당연한 일이고, 그래서 그를 예술 작품의 소재로 삼기에 주저함이 없었을 것입니다.
    예술적인 감각이 있는 사람이라면 ‘다윗’을 소재로 작품을 만들어보고 싶은 생각이 들지 않을까요?

  6. 그냥 다윗과 골리앗으로만 알고 있었는데 다윗이 저렇게 하나님을 사랑한는 인물인지는 몰랐네요..

  7. 다윗하면 다윗과 골리앗 얘기 정도 밖에는 몰랐는데 성경에서 꽤나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인물이었군요. 다윗의 삶을 바탕으로하여 예술작품으로 승화해냈다는 것이 놀랍네요. 좋은 참고 자료 입니다.

  8. 다윗에 관련된 조각상들을 보면 그게 그건가보다 생각했었는데 조각상과 함께 해설이 기록되어 있어 좋습니다^^ 관련된 내용을 알고 다시 보니까 조각상을 좀더 자세히 보게 되는 것 같아요 개인적으로 예술작품에 관심이 많아서요 이런 포스팅이 자주 올라오면 좋겠습니다

  9. 미켈란젤로의 그 유명한 다비드 상이 성경 인물 다윗이었다니 새삼 새롭게 보이네요~ 다비드상이 돌을 들고 있는 건 처음 안 사실이에요 다윗의 성경 속 많은 역사들이 위대한 미술가들에게 영감을 주었나보군요!

  10. 하나님께서 다윗을 내 마음에 합한 자라고 하셨는데..정말 하나님을 사랑하는 인물이었기에 하나님께서 감동받으시지 않으셨나 싶어요. 오늘날 세계 미술사에 많이 존재하는데, 많은 사람들이 다윗의 실재를 알았으면 좋겠네요.

  11. 하나님만 의지하고 하나님을 모욕한 골리앗을 담대히 맞선 다윗.. 하나님께서 내 마음에 합한자라 칭하심이 당연하네요

  12. 하나님의 뜻을 가장 잘 이해하여 하나님의 뜻대로 행한 결과 하나님 마음에 합한 자라는 찬사까지 받았던 다윗.
    우리도 어떠한 마음과 행동으로 하나님을 믿어야 하는지를 잘 보여준 인물인것 같습니다.

  13. 다윗의 늠름함과 하나님을 향한 의지와 열정이 느껴집니다. 다윗처럼 하나님만을 늘 의지하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14. “다윗과 골리앗”하면, 거대한 권력에 맞서 싸워 이기는 소수 또는 개인을 많이 떠올리게 됩니다. 그런데, 실상은 다윗이 이길수 있었던 이유는 오직 하나님을 향한 다윗의 믿음때문이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많은 사람이 영웅으로 여기는 다윗의 조각상을 보면서….겉으로 드러난 모습만을 바라보는 것이 아니라 그 안의 깊은 믿음을 볼수있고 배울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15. 하나님께서 다윗이라는 인물을 통해서 당신을 깨닫게 하여주심에 잔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16. 다윗 멋있는 인물이군요
    다비드 상의 강렬한 눈빛을 이제야 제대로 보았습니다
    이 시대도 다윗과 같은 믿음을 소유한자가 있을까요?
    다윗같은 이가…

  17. 예술을 통해 다윗을 접하니 흥미롭군요
    성경에 다윗이라는 인물도 더 자세히 알아보고 싶습니다
    기독교인 이든지 비기독교인 이든지
    다윗이라는 인물은 특별한 매력이 있는것 같습니다

  18. 다윗이라는 인물을 통해 몰랐던 성경의 지식을 배웠습니다.
    두오모 성당에서 보았던 조각품이 다윗이라는걸 알고 보았다면 더 좋았을텐데 관심이 없었던 제가 아쉽네요

  19. 성경에서 표현이 ‘그의 용모가 빼어남이더라’ 한 구절인 생각이 나는군요.
    사실 저 조각상이 다윗이라는 사실을 처음 알았습니다. 다윗은 정말 매력적인 사람이군요..ㅎㅎ

  20. 저도 다윗처럼 하나님만을 사랑하고 항상 하나님께 감사와 기도드리는 자녀되기를 힘써야겠다는 생각이듭니다♥

  21. 다윗의 하나님만을 의지했던 순수했던 열정의 믿음은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사람이라는 호평을 받았군요~
    초림예수님과 재림예수님을 표상하는 축복까지 받은 다윗의 믿음은 오늘날을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아직도 시사하는 바가 크네요~

  22. 하나님만을 의지하고 하나님만을 바라보는 다윗은 오늘날 하나님을 믿는 많은 사람들에게 귀감이 되겠는데요~

  23. 하나님만을 의지하고 하나님만을 바라보는 다윗은 오늘날 하나님을 믿는 많은 사람들에게 귀감이 되겠는데요~

  24. 역동적인 삶을 불굴의지로 극복하며 매순간마다 하나님을 의지한 인물이었음을 새삼 일깨워주는 내용입니다
    우상숭배를 절대로 하지 않고 평생 하나님께만 의지한다윗 , 항상 기도와 감사드리는 일에 힘썼던다윗,
    모든 권력을 다 가진 왕의 자리에 올랐음에도 불구하고 교만하지 않고, 항상 하나님께 의지하는 왕이되려고 애쓴 다윗의 생애를 닮아 하나님과 합자라인정받는 사람이 되고싶어집니다

  25. 다윗과 골리앗 이야기로만 알았던 다윗을 성경을 통해 좀더 깊이 있게 이해하게 되었네요. 다윗에 대한 예술작품이 저렇게 많은 줄은 몰랐고 또 작가와 시대에 따라 묘사되는 모습이 달랐다는 것도 인상깊네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quired fields are marked *